"6월 7일에 경찰이 우리 아들을 죽.였습니다.." 경찰에 의해 자신의 아들이 '하늘나라'로 갔다는 부모의 주장 - Newsna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