개그우먼 강유미, 불과 3년 만에 너무나도  '슬픈 소식' 전했다 - Newsna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