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기억하시나요?" 학교 앞 문방구에서 어린시절 매일 먹던 300원짜리 '닭강정'의 '충격' 실체 - Newsna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