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여러분 전과35범입니다..조심하세요" 전자발찌 끊고 달아난 60대 김모씨 공개수배 - Newsna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