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일 못해서 알바생 잘랐는데.." 잘린 20대 부모가 찾아와서 한 '충격적인' 말 - Newsna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