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죄송합니다" 침묵하던 김선호 소속사, 논란에 드디어 공식입장 밝혔다 - Newsna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