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죄송합니다..”  장애인단체 회원들 출근길에 기어서 지하철 타며 한 말 - Newsna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