딸이 만원어치 연필을 사와서 매를 들었다고 한다 - Newsna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