서장훈이 연매출 800억 슈퍼카 타는 젊은 사장 ‘최혜성’ 보자마자 한 말 - Newsna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