5년 사귄 애인이 '사랑하는 사람 생겼다'며 갑자기 3천만원 이별 위자료라고 주고 가면 "돈 받는다vs안 받는다" - Newsna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