코로나로 갑자기 사망한 ‘주인’이 실려간 병원에서 계속 기다리는 ‘강아지’ - Newsnack